일품한우

소식·정보

  • 처음으로
  • 일품한마당
  • 소식·정보

세탁,소

일품한우

59 0 2021-03-09 00:00

382a95a2866e11b9d1f0749d2ba16c2d_1615251670_2344.jpg

러시아 출신으로 런던에서 활동하는 시각예술가 헬가 스텐젤이 빨랫감으로 표현한 소. 평범한 일상의 사물에도 예술적 가능성이 잠재돼 있다는 생각을 담은 작품이다. /Helga Stentzel

작품이 될 것인가 빨래로 남을 것인가. 세탁물의 운명은 줄에 걸리는 순간 결정된다. 러시아 출신으로 런던에서 활동하는 시각예술가 헬가 스텐젤이 만들어낸 이 소의 이름은 ‘스무디’. 초원 풍경의 배경지 앞에 빨랫줄을 걸치고 티셔츠와 재킷을 실제 널어 연출했다. 빨래집게로 표현한 쇠뿔도 그럴듯하다.같은 방법으로 지난해 선보인 말[馬] ‘페가수스’에 이은 두 번째 작품이다. 스무디와 페가수스는 인스타그램에서 ‘좋아요’ 합계 5만건 이상을 기록했고 최근에는 ‘디자인붐’을 비롯한 유명 디자인 웹진에도 소개됐다.스텐젤은 채소나 그릇 같은 일상의 사물에서 동물 등의 형상을 재기발랄하게 포착한 작품들을 선보여 왔다. 그는 이런 접근법을 ‘집 안의 초현실주의’(household surrealism)라고 부른다. 흔한 물건의 이면에 무한한 예술적 가능성이 잠재돼 있다는 생각을 담은 작명이다. “주의 깊게 살펴보면 모든 것에서 영감을 얻을 수 있다. 별 볼 일 없는 물건일수록 흥미로운 이야기를 들려줄 수 있다.” 조선일보-채민기 기자


댓글(0)
주소
대구광역시 동구 동촌로 289 대왕빌딩 3층

고객센터 : 1800-0466/팩스 : 053-652-0466/poom1800@naver.com

일품한우
계좌번호 : 국민 811037-01-002100 주식회사 품/상호명 : 주식회사 품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18-대구동구-0166호/ 전화권유판매업신고증 : 제2018-대구동구-0002호
사업자 등록번호 : 515-86-01179/대표 : 김치영/개인정보관리 : 김예원 이사

Copyright ©2017 by 주식회사 품. All Rights Reserved.